초신성 맴버 2명 바카라 혐의

초신성맴버 2명 필리핀에서 도박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15일 인천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등에 따르면 해외에서 불법으로 도박한 혐의로 초신성 멤버 2명이 불구속 입건됐다.


초신성 멤버 2명은 지난 2016년부터 2018년까지 필리핀에서 판돈 최대 5천만 원을 걸고 바카라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도박 횟수는 한, 두 차례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도박 목적으로 필리핀을 간 것이 아니라며 "우연히 도박을 하게 된 것"이라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초 이들의 불법 도박 사건은 14일 MBC '뉴스데스크'가 "일본에 진출해 인기를 끌고 있는 유명 아이돌 그룹 맴버 두 명이 해외에서 원정 도박을 한 혐의로 입건됐다"고 익명으로 단독 보도하며 알려졌는데, 추후 이를 토대로 온라인에서 해당 아이돌 그룹이 초신성 아니냐는 네티즌들의 의혹이 잇따르며 실체가 드러났다.


조회 0회댓글 0개